UPDATED. 2022-08-17 17:15 (수)
추신수, 시범경기 이틀째 연속 '2타수 무안타' 침묵
상태바
추신수, 시범경기 이틀째 연속 '2타수 무안타' 침묵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4.03.01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민기홍 기자] '추추트레인' 추신수(32)의 방망이가 시범경기에서 이틀 연속 침묵을 지켰다.

미국메이저리그(MLB)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는 1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캔자스시티 로열스와의 시범경기에서 1번 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추신수는 전날 캔자스시티와의 이적 후 첫 시범경기에서도 2타수 무안타로 침묵했다.

1회말 선두타자로 나온 추신수는 캔자스시티 우완 선발투수 제임스 쉴즈의 시속 84마일(135㎞)짜리 체인지업에 방망이를 갖다댔으나 2루 땅볼에 그쳤다.

4회 선두타자로 두 번째 타석에 나선 추신수는 바뀐 투수 크리스 드와이어의 87마일(140㎞)짜리 직구를 공략했으나 1루 땅볼로 물러났다.

추신수는 5회초 수비 때 짐 아두치와 교체돼 경기를 마쳤다.

텍사스는 산발 6안타에 그친데다 장단 16안타를 허용해 1-11로 대패했다.

▲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가 1일 캔자스시티 로열스와의 시범경기에서 1번 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전했으나 2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사진은 스프링캠프 훈련장에서의 추신수. [사진=AP/뉴시스]

sportsfactory@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