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4 17:16 (금)
SPC그룹 섹타나인, 스타트업 육성 프로젝트 첫 주제 '핀테크'
상태바
SPC그룹 섹타나인, 스타트업 육성 프로젝트 첫 주제 '핀테크'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8.03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SPC그룹의 디지털 사업 전문 기업 섹타나인이 ‘스타트업 육성 프로젝트’를 통해 스타트업 협력모델을 구축하는 ESG(친환경·사회적·지배구조 개선)경영에 나선다.

섹타나인은 3일 "스타트업 육성 프로젝트는 스타트업으로부터 협업할 수 있는 사업 아이디어를 제안 받아 실제 사업에 반영하는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으로 스타트업과 협력모델을 구축하고 신성장동력을 발굴하기 위해 추진됐다"고 밝혔다.

섹타나인은 첫 프로젝트 주제를 ‘핀테크’로 정하고 지난달 27일과 30일 양일간 SPC그룹 매장 플랫폼 관련 사업 계획을 제안하는 데모데이를 진행했다. 이번 데모데이는 핀테크 기업 보육 기관인 '서울핀테크랩'과 '핀테크큐브'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에 참여 중인 150여 개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모집 공고를 진행해 최종 선정된 15개 사의 온라인 프리젠테이션으로 진행됐다.

섹타나인은 데모데이 심사를 통해 최종 선발된 스타트업에게 SPC그룹 차세대 POS(판매관리시스템) 개발을 섹타나인과 공동으로 기획하고 상용화할 수 있는 사업 기회를 제공하고 투자 유치 등도 검토할 예정이다.

[사진=SPC그룹 섹타나인 제공]
[사진=SPC그룹 섹타나인 제공]

섹타나인 관계자는 “섹타나인은 SPC그룹 푸드테크 사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핀테크, 빅데이터, 디지털마케팅, 커머스 등 다양한 영역에서 스타트업 육성 프로젝트를 이어나갈 것”이라며 “이를 통해 '스마트 라이프 테크놀로지 컴퍼니(Smart Life echnology Company)’라는 비전에 맞는 혁신 사업 모델을 구축하고 스타트업 성장을 적극 지원하는 등 ESG 경영에 앞장서겠다”고 예고했다.

지난 1월 출범한 섹타나인은 SPC그룹이 축적해온 플랫폼 비즈니스 기술력과 마케팅 역량, 정보통신기술(ICT) 사업 인프라를 결집해 만든 디지털마케팅 전문기업으로 그룹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을 가속화하고 테크놀로지 기반 마케팅 플랫폼 사업을 주도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