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6 14:03 (화)
농심이 돕는 청년농부, 올해는 또 어떻게 성장할까?
상태바
농심이 돕는 청년농부, 올해는 또 어떻게 성장할까?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2.03.15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농심이 올해도 청년농부들을 적극 지원하고자 나선다.

농심은 14일 서울 농심 본사에서 농림축산식품부 산하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농정원)과 ‘2022년 청년수미 프로그램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가졌다. 농심은 농정원과 함께 수미감자 재배 청년 농부 10명을 선정, 농사 전 과정에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청년수미'는 농심이 지난해 국내 식품업계 최초로 청년농부를 돕기 위해 농정원과 함께 기획한 프로그램이다. 농심은 전국 수미감자 농가 10곳을 선정, 사전 계약에 따른 선급금 지급으로 안정적으로 영농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도왔다. 또 씨감자 보관과 관리법은 물론 파종시 현장 점검을 하는 등 전반적인 영농 관리교육을 진행했다.

[사진=농심 제공]
지난 14일 서울 농심 본사에서 농심과 농정원의 2022년 청년수미 프로그램 MOU 체결식이 열렸다. 사진 오른쪽부터 금석헌 해성 대표, 이병학 농심 대표이사, 이종순 농정원 원장, 김수진 농가대표. [사진=농심 제공]

또 수확기에는 담당자가 현지에 상주해 감자 품질을 관리하는 등 전반적인 농사 과정에서 지원 사격했다. 이에 청년농부들은 생산성을 대폭 향상시켰고, 당초 예상했던 150톤을 훌쩍 넘은 230톤의 수미감자를 수확했다. 농심은 이를 전량 구매해 '수미칩' 생산에 사용했다.

농심 관계자는 “청년수미 프로그램은 청년농부 귀농 정착에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제품 생산에 사용하는 농산물 품질도 향상할 수 있다”며 “청년농부의 생산성 향상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