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3 20:03 (일)
CGV,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 수상작 상영
상태바
CGV,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 수상작 상영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2.04.01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CGV가 오는 2일부터 12일까지 열흘간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수상한 화제의 작품을 상영하는 '아카데미 수상작 기획전'을 개최한다.

CGV는 "이번 아카데미 수상작 기획전에서 만나볼 수 있는 작품은 ‘코다’, ‘파워 오브 도그’, ‘킹 리차드’, ‘드라이브 마이 카’, ‘벨파스트’ 등 총 5편이다. CGV용산아이파크몰을 포함한 전국 20개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고 1일 밝혔다.

먼저,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을 받은 ‘코다’를 만날 수 있다. ‘코다’는 작품상 외에도 남우조연상, 각색상 등 후보에 오른 3개 부문에서 모두 수상하며 화제가 됐다. 영화의 타이틀 '코다(CODA)'는 청각장애인 부모를 둔 비장애인 자녀를 뜻하는 'Children of Deaf Adults'의 약자이다. 현실적이면서 희망 가득한 감동 스토리와 함께 아름다운 OST가 짙은 여운과 감동을 선사한다.

 

[사진=CJ CGV 제공]
[사진=CJ CGV 제공]

 

제인 캠피온 감독에게 감독상을 안긴 ‘파워 오브 도그’도 상영된다. 베네딕트 컴버배치가 주연한 영화로 1920년대 미국 몬타나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치밀하고 긴장감 넘치는 심리 묘사로 호평을 받았다. ‘파워 오브 도그’는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12개 부문 최다 후보에 올라 주목받기도 했다.

영화를 본 관객들의 평가 지수인 CGV 골든에그 지수가 97%에 달할 정도로 호평을 받은 ‘킹 리차드’도 만날 수 있다. ‘킹 리차드’는 테니스계 슈퍼스타 자매 비너스·세레나 윌리엄스 자매를 키워낸 아버지 리차드 윌리엄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주인공 리차드 역을 맡은 윌 스미스는 인생 최고 연기를 펼쳤다는 찬사를 받으며 데뷔 약 30여년 만에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드라이브 마이 카’는 무라카미 하루키의 단편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지난해 12월 개봉해 7만명이 넘는 국내 관객을 동원하며 오랜 시간 사랑받고 있는 작품이다.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국제장편영화상을 수상했다.

마지막으로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 각본상을 받은 ‘벨파스트’는 케네스 브래너 감독의 반자전적 영화다. 1969년 9살 소년의 시선으로 생존을 위해 어쩔 수 없이 고향 벨파스트를 떠나야만 했던 한 가족의 이야기를 담았다. 감성적인 흑백 영상과 거장 뮤지션 밴 모리슨의 음악이 영화의 감동을 더한다.

여광진 CGV 편성팀장은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 수상작에 대한 관객들의 관심이 뜨겁다”며 “이번 기획전을 통해 화제의 수상작 5편을 극장에서 관람하며, 영화의 감동을 다시 한번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