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2 11:14 (일)
SPC그룹 섹타나인, 도보배달 플랫폼 '해피크루' 론칭
상태바
SPC그룹 섹타나인, 도보배달 플랫폼 '해피크루' 론칭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2.04.04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SPC그룹의 토탈 마케팅 솔루션 계열사 ‘섹타나인(Secta9ine)’이 도보 배달서비스 중개 플랫폼 ‘해피크루(Happy Crew)’를 론칭한다.

‘해피크루’는 섹타나인이 보유한 디지털 플랫폼 및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배달원과 점주, 소비자 모두에게 만족을 제공하는 라스트마일(운송 서비스 마지막 단계) 서비스다.

‘해피크루’는 ‘행복(Happy)을 전하는 사람들(Crew)’이라는 의미로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도보 배달에 참여할 수 있는 서비스 플랫폼이다. ‘해피크루' 앱을 설치한 후 회원 가입하면 이용 가능하며,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자유롭게 일할 수 있다. 아이폰용 ios 버전은 4월 중순 출시될 예정이다.

섹타나인은 4일 "‘해피크루’는 AI 시스템을 통해 가장 근접한 거리에 있는 배달원에게 주문을 자동 매칭해 효율성과 정확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배달원 한 명이 한번에 한 건의 배송만 가능하게 해 소비자들에게 빠르게 배송될 수 있도록 했다. 또 자영업자들의 경우 별도 배달 대행 가맹비 없이 이용한 건에 대해서만 비용이 청구되고, 이륜차 배달 대행 서비스 이용 시보다 최대 29%까지 비용 부담을 덜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사진=SPC그룹 섹타나인 제공]
[사진=SPC그룹 섹타나인 제공]

게임처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레벨, 챌린지, 히든스토어 등)를 함께 제공하는 것도 기존 배달 대행 플랫폼과 차별되는 장점이다. ‘재미있게(FUN)’, ‘쉽게(EASY)’, ‘자유롭게(FREE)’, ‘다양하게(VARIOUS)’를 콘셉트로 배달 곳곳에 재미 요소를 더했다.

배달 1건당 1점이 누적돼 최종 7단계 레벨을 달성하면 최대 20만 원어치 경품을 제공하는 ‘레벨 리워드 제도’, 무작위로 선택된 매장의 히든 오더를 수행한 배달원에게 최대 100만 원을 지급하는 ‘히든 스토어’ 등 배달원들을 위한 다양한 혜택을 마련했다. 추후 SPC그룹 멤버십 서비스인 '해피포인트'와 연계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해피크루’ 서비스는 우선 서울 일부 지역(서초, 강남, 송파, 관악, 영등포, 노원, 성북 등 15개구)에서 배스킨라빈스, 쉐이크쉑, 에그슬럿 등 SPC그룹 브랜드 제품 배송을 시작으로 점차 서비스 브랜드와 지역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섹타나인은 ‘해피크루’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회원 가입 이후 7일 이내에 배달 수행 시 현금 1만 원을 지급하는 ‘첫 배달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와 함께 초대한 친구가 첫 배달을 완료할 경우 초대자와 초대받은 친구 모두에게 각각 현금 1만 원을 지급하는 '친구 초대 프로모션’도 실시한다.

이경배 섹타나인 대표이사는 “'해피크루'는 자영업자의 배달 운영비 부담을 덜고, 많은 이들에게 배달을 통한 수입 창출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선보인 서비스”라며 “해피포인트, 해피오더, 해피페이, 해피버틀러 등 섹타나인의 다양한 디지털 플랫폼들과 시너지를 창출해 새로운 고객 경험을 지속적으로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