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2 11:14 (일)
SPC그룹 CSR, 어린이날 100주년 맞아 소외 아동 지원
상태바
SPC그룹 CSR, 어린이날 100주년 맞아 소외 아동 지원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2.05.03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SPC그룹이 100주년 어린이날을 맞아 소외된 아이들을 돕는 캠페인을 열어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을 실천했다.

SPC그룹이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무연고 아동을 돕는 ‘SPC해피쉐어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SPC해피쉐어 캠페인’은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을 찾아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해피포인트 애플리케이션(이하 해피앱)에 소개된 사연에 고객이 응원 댓글을 달거나 ‘좋아요’ 혹은 공유 등으로 참여하면 일정 금액을 적립해 대신 기부해주는 온라인 사회공헌이다.

 

[사진=SPC그룹 제공]
[사진=SPC그룹 제공]

 

SPC그룹에 따르면 이번 캠페인은 최대 1만 명 응원 모금을 목표로 내달 30일까지 두 달여간 진행된다. 목표 달성 시 2000만 원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되며, 기부금은 무연고 아동의 보육비로 사용될 계획이다. 캠페인 참여는 해피앱 내 해피스토리 ‘달콤한 동행’ 탭에서 가능하며, 참여자를 추첨해 해피콘(해피포인트 모바일 쿠폰) 증정 이벤트도 진행한다.

SPC그룹 관계자는 “어린이날을 맞아 소외된 아이들을 돕고자 이번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며, “SPC그룹은 앞으로도 우리 사회 속 도움이 필요한 곳에 귀를 기울이고 지원하는 다양한 활동들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수봉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3지역본부 본부장은 “아이들이 혼자라고 느끼지 않도록 세상과의 따뜻한 연결고리를 만들어준 SPC그룹에 감사하다”며 “아이들이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SPC그룹은 어린이날 100주년을 기념해 소외계층 아이들이 보다 따뜻한 어린이날을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함께 진행했다.

지난 2일에는 아동복지기관 아동들에게 행복한 하루를 선물하기 위해 케이크 및 간식을 후원하는 ‘SPC해피데이’ 프로그램을 통해 전국의 그룹홈(소규모 아동보호시설) 450개소에 파리바게뜨, 배스킨라빈스, 던킨 등 SPC그룹 브랜드 매장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해피콘을 지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