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30 11:02 (금)
롯데건설-고려대, 시니어타운 비즈니스모델 개발 MOU
상태바
롯데건설-고려대, 시니어타운 비즈니스모델 개발 MOU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2.07.18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롯데건설과 고려대학교가 시니어타운 비즈니스모델을 함께 개발한다. 

롯데건설은 "지난 15일 서울시 성북구에 위치한 고려대학교 청산 MK문화관에서 고려대 고령사회연구센터와 ’초고령 사회 주거 혁신과 지속가능성을 위한 시니어타운 비즈니스모델 개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이부용 롯데건설 주택사업본부 본부장과 한정호 마케팅 부문 상무, 성무진 복합개발 부문 상무를 비롯해 송완범 고려대 고령사회연구센터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사진=롯데건설 제공]
이부용 본부장(왼쪽부터), 채성식 원장, 송완범 센터장. [사진=롯데건설 제공]

롯데건설은 초고령화 사회를 앞두고 도심지 내 다양한 문화와 서비스 공간이 결합한 형태의 시니어 레지던스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증가함에 따라 고려대 고령사회연구센터와의 협업으로 차별화된 시니어 서비스를 개발하고 이를 마곡지구에 공급하는 ‘VL르웨스트’에 적용할 계획이다.

VL(Vitality&Liberty)은 국내 최초로 개발한 롯데호텔의 프리미엄 시니어(만 60세 이상) 레지던스 브랜드다. 이번에 공급되는 시니어 레지던스는 VL르웨스트로 서울시 강서구 마곡 도시개발사업지구 내 CP3-1블록에 공급된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VL르웨스트에 롯데건설만의 시니어 특화 설계와 VL만의 특화 서비스인 호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이번 산학협력을 통해 개발되는 다양한 서비스를 도입해 시니어 레지던스의 새로운 지평을 열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고려대 고령사회연구센터는 고려대 산하 기관으로 고령 국가에 진입한 영국, 미국, 프랑스 등 선진 사례와 일본, 중국 등 동아시아 트렌드 연구를 통해 고령사회를 마주한 한국의 기업, 정부, 개인에게 발전적인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