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7 20:31 (금)
김연아 10월 결혼, 연느 마음 훔친 '♥고우림' 누구? [공식]
상태바
김연아 10월 결혼, 연느 마음 훔친 '♥고우림' 누구? [공식]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2.07.25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피겨여왕' 김연아(32)와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 멤버 고우림(27)이 오는 10월 결혼한다.

고우림 소속사 비트인터렉티브는 "고우림은 오는 10월 '피겨여왕' 김연아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25일 밝혔다. 김연아 매니지먼트사 올댓스포츠 역시 "김연아가 오는 10월 하순 서울 모처에서 성악가 고우림과 화촉을 밝힌다"고 같은 날 발표했다.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되며, 따라서 구체적인 날짜와 장소를 알리지 않는다. 양측 소속사는 "결혼식은 가까운 친지와 지인들을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 구체적인 결혼 날짜와 예식 장소를 알리지 않는 점, 많은 팬분들과 언론 관계자 여러분의 너른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왼쪽부터) 김연아, 고우림 [사진=김연아 인스타그램, 고우림 인스타그램]
(왼쪽부터) 김연아, 고우림 [사진=김연아 인스타그램, 고우림 인스타그램]

 

소속사에 따르면 고우림과 김연아는 지난 2018년 올댓스케이트 아이스쇼 축하무대를 계기로 처음 만났으며, 3년 간의 교제 끝에 결혼이라는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앞서 이날 더팩트는 김연아와 고우림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지난해부터 '10월 결혼설'에 대한 진위여부를 취재해 왔다는 이 매체는 두 사람의 데이트 사진을 소개하며 "결혼을 전제로 사귀고 있는 건 맞다. 결혼은 확인해야 할 중대한 사안"이라는 양측 관계자의 말을 덧붙였다.

'피겨여왕' 김연아는 2010년 밴쿠버동계올림픽에서 세계 신기록을 세우며 한국 피겨 사상 첫 금메달을 목에 걸고, 피겨 스케이트 여자 싱글 부문에서 그랜드 슬램을 달성한 최초의 선수로 국민적인 사랑을 받아왔다. 지난 2014년 소치 올림픽 은메달을 마지막으로 현역에서 은퇴했다.

'피겨여왕'과 오는 10월 결혼을 앞둔 고우림은 1995년 생으로 올해 나이 27세며, 1990년 생인 김연아와는 5살 차이다. 서울대 성악과 출신(현재 동대학원 재학중)으로 지난 2017년 JTBC '팬텀싱어2'에서 최종 우승한 크로스오버 남성 4중창 보컬 그룹 포레스텔라 멤버다.

포레스텔라는 프로그램 우승 후 2018년 1집 '에볼루션(Evolution)'을 발매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으며, JTBC '팬텀싱어 올스타전', KBS 2TV '열린음악회', '불후의 명곡' 등에서도 활약을 펼쳤다. 특히 '불후의 명곡' 첫 출연에 4승을 시작으로 2019년 왕중왕전 우승을 거머쥐었다.

특히 고우림은 탄탄한 팬덤을 기반으로 지난 9일과 10일 서울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2022 팬미팅 콘서트 '고우림 : 부티크 (Ko Woorim : Boutique)'를 개최해 팬들과 만나기도 했다.

한편, 이날 고우림 소속사는 "결혼 후에도 고우림은 포레스텔라 멤버이자 성악가, 크로스오버 가수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며 "안정적인 가정 안에서 더욱 성숙한 모습을 보여줄 고우림의 활동에 많은 응원을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