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4 03:00 (토)
대상 ESG, 독립유공자 후손 돕는 ‘815 런’ 후원
상태바
대상 ESG, 독립유공자 후손 돕는 ‘815 런’ 후원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2.07.28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대상주식회사가 독립유공자 후손을 돕는다. 

대상은 28일 "주거복지 비영리단체 한국해비타트와 가수 션이 2020년부터 개최해온 기부 마라톤 ‘815 런’을 후원한다"고 밝혔다.

815 런 개인 참가자와 후원기업은 나라의 빛을 찾은 광복절의 의미와 우리의 오늘을 지켜준 독립유공자에 대한 감사함을 되새기고 ‘잘 될 거야, 대한민국!’이라는 긍정 메시지를 전한다.

이번 이벤트에서 대상그룹은 815 런의 정신을 담아 후원금을 기부하고 청정원 ‘츄앤리얼 고구마츄’와 ‘츄앤리얼 유기농 군밤츄’을 참가자들에게 간식으로 지원한다. 개인 참가비와 기업 기부금으로 조성된 기금은 전액 독립유공자 후손들의 주거환경 개선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사진=대상 제공]

대상 측은 "독립유공자의 헌신과 희생을 기억하고, 815 런 참가자들에게 독립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지원에 동참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이번 후원을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나광주 대상 ESG경영실장은 "대상은 1956년 순수 국내자본과 기술로 최초의 국산 조미료를 개발해 당시 우리 식탁을 점령했던 일본 조미료를 밀어내고 ‘맛의 독립’을 이뤄냈다”며 “‘대한 독립’을 외쳤던 독립유공자들의 정신을 기리는 815 런을 후원하고 대상의 ESG 경영을 실천하게 돼 의미가 더욱 뜻깊다”고 말했다. 

815 런은 국내외 러너 6000여 명, 페이서 75명, 후원기업 90곳이 함께해 11억3000만여 원을 마련했다. 기금을 통해 2022년 7월 기준 전남 화순 1호 집, 경기 동두천 2호 집, 충남 청양 3호 집, 경남 창원 4호 집, 울산 5호 집, 충북 제천 6호 집을 헌정했다. 오는 8월 경북 청송 7호 집, 전남 구례 8호 집을 독립유공자 후손 세대에 헌정할 계획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