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8 23:25 (수)
CJ온스타일 '종이테이프' 확대, 협력사에 1억원 지원
상태바
CJ온스타일 '종이테이프' 확대, 협력사에 1억원 지원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2.09.05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지난 6월 세계 환경의 날에 맞춰 자체 배송 상품 포장재를 친환경 종이테이프로 전면 교체한 CJ온스타일이 협력사의 친환경 패키징까지 본격 확대해 나간다.

CJ온스타일이 "오는 6일 자원 순환의 날을 맞아 30개 협력사에 총 1억원 상당의 종이테이프 물품을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사진=CJ온스타일 제공]
[사진=CJ온스타일 제공]

 

CJ온스타일에 따르면 이번에 종이테이프 물품을 지원받는 기업은 새싹보리, 타트체리 등 인기 건강식품을 판매하는 ‘HL사이언스’, 피부 관리기기 듀얼소닉을 판매하는 ‘지온메디텍’, 유아동 교구를 판매하는 ‘블루래빗’까지 패션, 식품, 생활 등 다양한 분야의 30개 협력사가 선정됐다. 각 기업이 주력 판매하는 품목과 배송 박스 등 개별 상황과 수요에 맞춰 업체별로 종이테이프를 최소 200여개에서 최대 2500여개까지 제공받는다.

CJ온스타일은 환경부가 유통기업과 손잡고 진행하는 다회용 포장재 시범 사업에도 올해 참여했다. 국내 대표 친환경 선도 유통 기업으로서 다회용 포장재 확산을 위한 시스템 구축과 사업성 검증에 기여하겠다는 취지에서다. CJ온스타일은 친환경 포장재에 대한 고객 인식이 최근 크게 개선됐다는 시범 사업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다회용 포장재 사용량을 앞으로 점차 늘려 나가기로 했다.

임재홍 CJ온스타일 전략지원담당은 “다양한 친환경 재질의 자체 배송 포장재를 선보여 온 CJ온스타일은 올해 자원 순환의 날을 맞아 더 적극적으로 환경 보호에 나서자는 의미에서 협력사의 친환경 패키징 비용까지 지원하기로 했다“며 “택배 상자와 포장재 처리까지 포함하는 구매 전 과정에서 고객이 가치 소비를 실천하며 뿌듯함을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CJ온스타일은 지난 2017년 업계 최초로 종이 완충재, 친환경 보냉 패키지 등을 도입 등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친환경 활동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환경부 장관상’과 착한 포장 공모전에서도 수상의 영예를 안은 바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