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8 23:25 (수)
롯데건설 쾌거, 필리핀 교통부 사업 수주
상태바
롯데건설 쾌거, 필리핀 교통부 사업 수주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10.07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롯데건설이 필리핀 교통부가 발주한 사업을 수주했다. 

7일 롯데건설에 따르면 김종수 롯데건설 토목사업본부장은 전날 페르디난드 마르코스 주니어 필리핀 대통령과 필리핀 남부도시철도 7공구 계약체결식에 사인했다. 

필리핀 남부도시철도는 필리핀 수도 마닐라 도심을 관통하여 남부 칼람바를 연결하는 총 연장 56㎞ 철도를 건설하는 사업으로, 도심 교통난 해소와 지역 간 이동 편의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롯데건설은 총 9개 공구 중 약 4200억 규모의 7공구를 수주, 운영 통제센터를 포함한 대규모 철도공사를 약 60개월간 수행할 계획이다. 프로젝트 주관사인 롯데건설은 터키 및 현지시공업체와 협력해 공사를 총괄할 예정이다. 이를 바탕으로 롯데건설은 올해 새롭게 출범한 필리핀 정부가 추진하는 대형 인프라 개발에도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페르디난드 마르코스 주니어 필리핀 대통령(왼쪽), 김종수 롯데건설 토목사업본부장. [사진=롯데건설 제공]

또한 롯데건설은 신재생 에너지 및 ESG 사업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국남동발전, DL이앤씨와 함께 운영 기간 총 30년의 파키스탄 수력발전소 사업에 공동 출자 및 시공, 2020년 3월 준공하여 현재 운영 중이다. 해당 수력발전소는 파키스탄 수도 이슬라마바드 남동쪽 약 167km 지점에 위치하며, 총 사업비 약 4400억원, 102MW 규모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롯데건설은 동남아시아 인프라사업에서 거둔 성과를 바탕으로 향후 호주와 유럽의 인프라 시장에서도 신재생 에너지 및 육상 인프라 등 사업영역을 적극적으로 확대하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롯데건설은 단순 시공 중심의 국내 건설사업에서 벗어나 2018년부터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를 중심으로 주택 개발사업을 추진해왔다. 이 경험을 발판으로 싱가포르, 미국, 유럽 등 선진시장으로 개발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지난달 2일에는 베트남 호치민 투티엠지구에서 스마트단지 투티엠 에코스마트시티 착공식을 진행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