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8 13:07 (월)
'4타수 무안타' 이대호, 2경기 연속 침묵
상태바
'4타수 무안타' 이대호, 2경기 연속 침묵
  • 강두원 기자
  • 승인 2014.05.05 2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회 2번째 타석에서 상대 실책으로 타점 하나 추가, 시즌 10타점째

[스포츠Q 강두원 기자] ‘빅보이’ 이대호(32·소프트뱅크 호크스)의 방망이가 이틀 연속 침묵을 지켰다.

이대호는 5일 일본 후쿠오카 야후돔에서 열린 2014 일본 프로야구 니혼햄 파이터즈전에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전날 라쿠텐전에서 5경기 연속 안타행진을 마감했던 이대호는 상대 수비실책으로 타점 1개를 추가했을 뿐 안타를 신고하는 데 실패했다. 타율은 0.279에서 0.270으로 하락했다.

2회말 첫 타석에 나선 이대호는 상대 선발 루이스 멘도사의 빠른 직구를 받아쳤으나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 5일 니혼햄전에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한 이대호가 4타수 무안타를 기록하며 2경기 연속 안타를 신고하는 데 실패했다. [사진=뉴시스]

0-1로 뒤진 4회 1사 1,3루 상황에서는 3루수 앞 땅볼을 때렸으나 3루수가 악송구를 범하며 1루에 안착, 동시에 3루주자가 홈을 밟으며 행운의 타점을 기록했다. 시즌 10번째 타점이다.

6회 세 번째 타석에서는 우익수 뜬공에 그친 이대호는 8회 마지막 타석에서도 3루수 땅볼로 물러나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소프트뱅크는 니혼햄 타선을 2실점으로 틀어막으며 3-2 신승을 거뒀다. 2연승을 달린 소프트뱅크는 시즌 19승째(1무11패)를 올렸다.

kdw0926@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